그님과의 시간

BJ 나는 당신이 낙담하고 쓰라린 패배를 안고 길모퉁이를 돌아서면서 날 보았을때 
당신을 다시만날거라 확신을 하지못했어요….
하루도 쉬지 않고 당신을 생각했습니다 언제나 어디서나 내가 무엇을 하든  님을 생각했습니다
강직함을 잃치 말기바래요….

아주 오랜이별후의 만남이라 우린 서로에 대해 아는게 별로 없지만  우린 알아갈 시간이 있죠 …
어떤 말도 하지 말고 어떤 것도 탐하고 욕심 내지 말고 나만을 바라보세요…

시장얘기로 돌아가자. 미국 시장이 요동을 친다 FED의 점진적 긴축 기조를 밟아가는 상황에서 가장 중요변수는 물가였다.지난 4분기 GDP는 2.9%성장햇지만 인플레이션 rate가 너무 낮았다…이에 도화 선이 된것이 임금 상승이었고 (대표적인 것이 월마트의 시간당 노동 임금이 9불에서 11불로 인상 된것임) …세수감면과 임금인상은 금리인상예상의 시기와 횟수를 가파르게 상승 시켰다…이에 동조하여 물가 상승우려가 커지면서  채권 금리가 상승하고 장단기 국채금리의 스플릿이 프렛 현상을 보이고 있다…이에 경기호조(난 느끼지 못하고 있다)속의 잠잠 했던 지표들이 변동성을 보이면서 시장을 요동 치게 하는것이다..  트윗에 잇는 트럼프의 말을 기억하자…경제 호조와 개선된 지표속에서도 시장이 흔들린다는것은 몹씨 불쾌 하다….

지난주 만기전날 토론실에 글올리고 30분쯤후 콜 300%터졌다 만깃날 질렀으면 아침 단 15분만에 콜 450%터졌다 ..돈질 할땐 해야 한다…변동성이 큰장에 양합이 빠지니…등가 합이 높다느니 뭘 아는것 마냥 호갱질 하는 글보고 화가 낫다.. 남 잘 되는것 도와 주질 못할 망정..방해하는그런 모사꾼 글은 멀리 해야 한다. 2015년 설날 전 만기 7일을 남기고  울나라장 6일간휴일이었고 휴일끝나면 바로 만기날…그때 난 풋을 질르라고 고래 고래 목청을 높였다.토론실에 날 시기 하는 글(이번만기전날 내글 뒤로 날 욕한글 30개는 다 그런 쓰레기  호갱이 새끼들로 보면 된다)과 비아냥 되는 양아들이 넘쳐 났다….결과는 풋 22배가 터졌다…그때 팍스넷 전문가 뭔 가마우지란 인간 부터 해서 다 콜콜 걸렸다 …오죽 했으면 내가 쫄리면  헷지 2할 걸고 풋 지르라고 제발 그래야 여러분 인생이 바뀐다고 했을까… 내글은 95%이상 흐름과 장을 다 맞추었다…특히 다음날 매매 전략에서 풋콜을 틀려본적은 없다(향후는 장담 못하죠)
남에게 도움 되지 못하는글 ….확신이서면 그에 합당한 이유와 논리를 대라.. 제발 좃도 모르면서 아가리 놀리지 말기를 바란다..내가 돈 꼴았을때 위로 한마디 없는 새끼가 호갱이 새끼들글에 욕질했다고 겸손을 배워야 한다는둥 ..아쉬울때는 쪽지날리고 선생님 소리 하고…진짜 세상 어처구니가 없다…제발 네글 보지도 말고 선호고 지랄이고 하지 말기 바란다.. 내글은 복기가 많다 보여 줄려는게 아니다..여기서 돈빌려줘 돈뜯기고… 돈꼴은 새끼 계좌 복구 여러번 해 주었지만 …뒤에가서 내 욕 안하면 다행으로 생각이다…고마워 하는새낀 거의없다…어떤 쪽지 어떤 구걸에도 교육과 매매 스킬은 절대 내 입밖으로 뱉기가 싫치만 삶을 포기 할정도로 힘든분들이 있기에 여러번 나누어 주었다 그리고 그중에는 좋은 친구도 있엇다…하지만 거의 9할은 ….정말 검은 머리 짐승은 키우는게 아니다..

열내서 될일도 아니고… 만기가 끝났으니 이번물 내 머리속에 있던 생각과 숫자를 적겠다.
시세에 파동을 입히면 틀이 보이고 시세에 시간을 입히면 격이 보인다
일목을 연구한 이동웅씨의 말이다
틀이란 패턴이고 격이란 상승과 하락의 폭을 말한다 난 내글에 선옵의 3개의 중요한  필수 요건을 말햇다 그중 속도를 이분은 파동으로 해석 하셨다 ..이분에 대해 평가할 주제는 못되지만 …뭐든지 하나를 제대로 알면 그 이치가 세상끝에 닿는것이다…특히 자기 사주가 음일주로 투간 된분이나 지지가 인신사해 가 많이 들어 있는 사람은 ..뭘 조금 하다 또 곁눈질 하고 세상을 자꾸 재면서 사는것을 경계하시라 말하고 싶다..자기 살아온 것을 뒤돌아 보면 사주볼일도 없다 성향이 그러면 고쳐보기 바란다.
내가 상반기에 생각하는 숫자는 100이다  그리고 6,3, 307 921  4101251600 이다

끝으로 도움되는 글을 이젠 많이 못쓰고 있다…구더기 무서워 장을 못 담근다…이래 저래 자꾸 눈에 익은 분들이라도
서로 댓글에서라도 소통하길 바래본다.
만기후 후폭풍있을거라 생각하고 야간장 돈질이 주요 했다..자꾸 정확히 맞추어서 할려다 보면 그릇친다.시장을 큰틀에서 보고 심호흡하고  찬찬히 의미 하시길..

오늘은 많이 밀리네요

오늘 마감은 현 자리 보단 위라 생각 됩니다.

금일 맥시멈 저점은 329 바로 아래 정도로 보고 있고

그 즈음이면…분할 가능해 보입니다.

그 자리면 반등은 온다

지금도 가능 하구요.

마음 같아선 천천히 분할매수다….하고 싶지만

글 쓰는 사람과 받아 들이는 사람의 입장이 있으니…

그러니 혹시나 상방 물리신 님들 계시면

잘 생각해 보시구요…

맥시멈 반등은 332.70 (333 초) 정도 적어 볼께요

‘부가티’ 생산에 대당 64억씩 손해를 보는 회사가 호날두와 메이웨더의 애마가 된 놀라운 이유

한대를 판매할 때마다 64억이라는 엄청난 손해를 봤던 ‘부가티 베이론’ 차량을 아십니까? 지난해 스포츠 선수 호날두와 메이웨더가 33억짜리의 ‘부가티’ 차량을 구입한 사진이 공개되면서 큰 화제를 몰고 왔었습니다. 이에 사람들은 부가티가 왜 손해를 입은 것인지, 호날두와 메이웨더가 부가티 차량을 구입한 이유가 무엇인지에 대해 궁금증이 높아졌다고 합니다. 

‘판매가 저조한 모델은 단종시켜라’ 지난 2014년 폭스바겐 회장을 맡았던 마틴 빈터콘 회장은 본사 직원들을 모아 비인기 모델을 모두 정리하라는 입장을 밝히면서 아쉬움과 불만을 털어놓는 사람들이 많았습니다. 폭스바겐은 분명 2018년까지 최고 판매량을 기록하겠다고 목표를 세운 자동차 브랜드였지만, 모델 연구에 비해 수요가 적어 개발할 가치가 없다고 판단했기 때문에 마음을 돌린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그러나 후속모델 단종을 계획하면서 본사 직원들은 물론이고 빈터콘 회장도 어떠한 결정을 내리지 못한 모델이 있었는데, 그 회사가 바로 64억씩의 손해를 봤던 ‘부가티’입니다. 

# 정신나간 적자를 기록한 부가티

1998년 폭스바겐이 적자를 감수하면서까지 폐업한 부가티를 인수하게 된 이유는 부가티만의 완벽한 성향 때문이었다고 합니다. 당시 폭스바겐은 예술과 기술이 섞여 뛰어난 성능을 가진 차를 만들고 싶어했고, 그래서 등장한 모델이 1200마력, 최고시속431km, 세계에서 가장 빠른 차로 기네스북에 등재된 엄청난 스팩을 가진 ‘부가티 베이론’ 이었습니다. 

그러나 소규모로 생산하여 극소수에게만 판매하려는 전략이 문제였습니다. 당시 부가티 베이론에 대한 호평이 상당했기 때문에 결과가 성공적일거라 예상했지만 2015~2015년까지 10년간 450대라는 적어도 너무 적은 생산량과 한해 50대 이하의 판매량으로 베이론 등장 이후부터 계속해서 적자를 기록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뉴욕 애널리스트 분석에 따르면 한대당 평균가격을 230유로 즉 100억은 받았어야 본전을 뽑을 수 있었지만, 29억이라는 판매가로 한대를 팔 때마다 약 430만 유로 한화로 64억이라는 엄청난 손해를 내고 있었다고 합니다. 

# 부가티 후속 모델 부가티 시론 등장 
부가티 베이론 생산에 대당 64억씩 손해를 본다는 것은 회사입장에서 굉장히 난감한 상황이었기 때문에 결국 2015년 부가티 베이론이 단종되었습니다. 그러나 부가티 최고의 기술력, 예술성을 포기할 수 없었던 폭스바겐과 부가티 두 회사는 계속해서 최고의 차를 만들기 위해 노력했으며, 2016년 베이론 후속 모델 ‘부가티 시론’을 탄생시켰습니다. 

2016제네바 모터쇼에서 부가티 시론을 최초로 선보였습니다. 부가티 시론은 최고의 레이서였던 ‘Louis Chiron’이름을 따와 적용시킨 것으로 1500마력, 최대시속420km, 시속380km에서도 급 차선변경이 가능하다는 완벽한 스팩을 갖춰 고성능 하이퍼카로 공개 직후 폭발적인 관심을 받기 시작했습니다. 또한 한해 제작물량500대 중에서 300대 이상의 주문을 받아 2017목표를 성공적으로 달성했다고 합니다. 폭스바겐과 부가티 두 회사가 최고의 자동차를 만들겠다는 노력으로 이뤄낸 결과였습니다. 

출처:http://narrowstreets.kr/56

이런 저런 생각…

===============================================================

전반적으로 보면 52주 고저평균 중심가를 지지하면서 지난 주 마감했습니다. 특히 금요일밤
다우지수의 52주 중심가인 23498.13 터치는 강한 반등으로 마감하는 원동력이 되었습니다.

문제는 하락이 이제 좀 멈추는 것인가 아니면 아직도 여전히 배고픈가에 있습니다.

일단 다우와 에센피는 한달 변동치의 끝자락에 올라타면서 어느 정도의 반등을 예상하게 만듭
니다. 그러나 기준선 등을 논하기 전에 일단 5일선을 탈환해야 하는 것이 콜맨들에겐 가장 큰
숙제지요.

한편 다우는 끝자락에 올라서서 마감했는데 에센피는 좀더 올라와 마감했기 때문에 에센피는
월요일 조금 조정을 받는 것이 좋아 보입니다. 이것은 미세한 관찰이고, 좀더 크게 일주일씩
생각해 보겠습니다.

1. 셋째 주봉이 도지를 만들 경우…

변동성이 조금 줄어들면서 주봉의 도지를 예상해 볼 수 있습니다. 그럴 경우…

** 에센피…

2588.75(-1.16%) ↔ 2619.00(* 둘째주 마감) ↔ 2656.25(+1.42%)…

** 선지…

300.75(-1.18%) ↔ 310.00(+1.86%)…

2. 에센피 셋째 주봉이 또다시 폭락할 경우…

특히 우리는 설연휴가 끼어있기 때문에 이렇게 도지를 예상해 보는 것이 좋게 보입니다.
그러나 우리 연휴 동안 에센피의 하락도 예상해 볼 수 있습니다. 그럴 경우는…

** 셋째주; 2588.75(-1.16%) ↔ 2656.25(+1.42%) → 2474.00(-5.54%)…

위와 같이 도지를 만드는 척 하다가 5% 이상의 하락도 가능하다고 생각합니다.
이렇게 하락이 나오고 2474.00라는 숫자를 지지하게 되면 아주 큰 지지선을 지지한 것이
되기에 반등이 예상됩니다.

** 넷째주; 넷째주; 2464.00(-0.40%) → 2545.00(+2.87%).

이럴 경우 연휴가 끝난 선지는…

넷째주; 000.00(-0.00%) → 294.15(-5.11%) → 301.55(-2.73%)…

폭락하지만 절반 정도 반등하는 모습이 그려집니다.

3. 마지막 주의 3일 동안은???

** 에센피

다섯주; 2564.50(+0.77%) → 2493.50(-2.02%) ※ 월봉20선(* 가중) 2493.45 지지(* 마감).

** 선지

다섯주; 304.30(+0.91%) → 292.20(-3.10%) ※ 월봉20선(* 단순) 290.85 지지(* 마감).

위와 같이 각각 마감하면 에센피와 선지는 서로 의미는 다른 월봉 20선을 각자 지지하면서
마감하게 됩니다.

===============================================================

** 크루드.오일 셋째주 예상…

57.10(-3.55%)(* max; 56.86) ↔ 60.30(+1.86%)(* max; 60.58)…
이례적으로 하락시 → 55.80…

===============================================================

지난 주를 돌이켜보면 에센피는 제 생각보다 한발씩 더 빠르게 움직였습니다. 마치
생각할 틈도 없이 몰아부치는 그런 모습이었습니다.

또한 한달, 일주일 변동치를 벗어나는 순간들은 매우 당혹스러웠지요. 평소에는 크루드
오일에서만 그 벗어날 경우를 대비하는데, 에센피와 다우가 그럴 줄은 상상도 못했습니다.

또한 야간마감 기준으로 주간선지를 비교적 정직하게 움직였고, 메쟈도 수고했다고
전하고 싶습니다.

다시 살이 좀 올랐다는 강미나.jpgif

 
 
 
 
 
 
 
응??…. 어디가…………….?
최고로 뺏을때가 3주만에 11kg뺀건데
본인피셜 다시 살이 좀 올라왓다고는하는데….

 
 
 
 
 
 
 
 
 
 
 
 
 
 
 
 
최근 신곡 활동보는데 대체 어디가 올라왓는지 1도모르겟음ㅎㅎ
여전히 리즈 미모 갱신중인걸????

 
 
 
 
 
 
 
 
 
 
 
 
 
 
 
 
 
살이 올랏다고하는데 왜 요즘 점점 이뻐지는거지?…..
강미나 볼때마다 이뻐지고잇는거 사실?

 
 
 
 
 
 
 
 
 
 
 
 
 
 
 
 
 
 
11kg뺏을때 모습이랑 비교해서 보면은 볼살이 조큼 아아아아아아주 조금 올라온거는 알수잇당!

 
 
 
 
 
 
 
 
 
 
 
 
 
 
 
 
살짝 모찌해짐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그래도 커여움><

 
 
 
 
 
 
 
 
 
 
 
 
 
 
 
 
 
 
 
지금 워낙에 활동이 바빠서 춤추고 스케줄 소화하다보면 잘안찐다고함
진짜 강미나 볼때마다 미모 놀라워 이케 변할줄 몰랏거든

 
 
 
 
 
 
 
 
 
 
 
 
 
 
 
 
 
 
볼살이 없어지니까 얼굴이 ㄹㅇ 주먹만해
포니테일한거 진짜 미쳣다

 
 
 
 
 
 
 
 
 
 
 
 
 
 
 
 
좀 쪄도 어때 지금 보기 딱 좋아@!!!!!!